본문내용 바로가기
LGU+, 연말까지 5G 체험 전시관 전면 개방
기사입력 2019-10-07 11:25:58   폰트크기 변경      
5G 서비스 비롯 AI 및 IoT 연동 서비스, IPTV 등 홈미디어 서비스까지 시연ㆍ설명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가 올해 4월 용산사옥에 마련한 U 5G 전시관을 연말까지 전면 개방한다고 7일 밝혔다./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가 올해 4월 용산사옥에 마련한 U+5G 전시관을 연말까지 전면 개방한다고 7일 밝혔다. 아울러 방문 예약을 한 고객을 대상으로 체험관 투어를 진행한다.

LG유플러스 용산사옥 1층 체험존 투어는 △5G B2C 서비스 △5G B2B 솔루션 등 5G 기반 서비스를 비롯해 △IoT △AI스피커 △U+tv 아이들나라 등 홈미디어 서비스에 대한 간략한 설명과 함께 직접 체험이 가능하다.

홈미디어를 시작으로 5G 전시관까지 약 30분가량 소요되며, 그 이후 자율체험이 가능하다. 이용시간은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다. 최대 30명 단위로 체험이 가능하다.

5G 체험관은 B2C존과 B2B존으로 나뉜다. B2C존에서는 U+프로야구ㆍ골프ㆍ아이돌Live 등 LTE기반에서 5G기반으로 새롭게 단장한 미디어 플랫폼은 물론 U+VRㆍARㆍ클라우드게임 등 새롭게 출시한 서비스가 있다.

B2B존에서는 스마트 드론, 지능형 CCTV, 다이나믹 맵, 스마트 팩토리, 원격제어, 블록체인 등 5G 기반 솔루션을 경험할 수 있다. 산업 솔루션에 있어 5G의 핵심 기술인 초저지연(low latency)을 직접 경험할 수 있는 공간도 마련돼 몸소 느낄 수 있도록 했다.

 

안종호기자 jho@

〈건설을 보는 눈 경제를 읽는 힘 건설경제-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e대한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e대한경제i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사회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