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대북정보부대 777사령부서 코로나 확진자 발생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기사입력 2020-07-30 10:46:33   폰트크기 변경      

 

대북정보부대로 알려진 777사령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첫 확진자가 발생했다.

30일 국방부에 따르면 경기도 성남에 있는 국방부 직할부대인 777사령부 예하 대대에서 30대 간부 A씨가 전날 오후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지난 24∼26일 휴가를 다녀온 것으로 전해졌다.

군 당국은 A씨가 확진 판정을 받음에 따라 밀접접촉자 20여명을 대상으로 유전자증폭(PCR) 검사를 실시 중이다. 현재까지 추가 확진자는 나오지 않았다.

또 해당 부대 출입을 전면 통제하는 한편 소독방역 조처를 완료했다.

이번 확진자 발생으로 이날 10시 현재 군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총 77명이다.

보건당국 기준 격리자는 451명, 군 자체기준 예방적 격리자는 1890명 등 총 2341명이라고 국방부는 전했다.

▶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e대한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e대한경제i
사회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