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행정수도 이전 이슈… 세종, 대전 분양사업 기대감 ‘쑥’
기사입력 2020-08-11 11:00:19   폰트크기 변경      
전월대비 28.6p, 25p 상승… 주산연, 분양경기실사지수 전망치 발표

 

   
2020년 8월 지역별 분양경기실사지수(HSSI) 전망

 

정부와 여당이 수도권 집값 안정화를 위한 부동산 대책으로 꺼내든 ‘행정수도 이전’ 카드가 세종지역 분양사업 기대감을 끌어올리고 있다.

주택산업연구원은 8월 전국 분양경기실사지수(HSSI) 전망치는 76.6으로 전월대비 미미하게 상승했다고 11일 밝혔다.

특히 행정수도 이전 이슈로 세종과 대전지역의 분양경기 기대치는 큰 폭으로 상승했다.

구체적으로 세종지역 HSSI는 105를 기록하며 전월대비 28.6p가 상승했다.

대전 HSSI도 전월 62.5에서 25p가 상승한 87.5를 기록했다.

나머지 지역별 HSSI는 서울(85.4, 6.2p↑), 경기(78.0, 0.9p↓), 인천(74.3, 1.3p↓), 부산(61.2, 13.8p↓), 대구(66.6, 11.9p↓), 광주(76.9, 3.1p↓) 등으로 집계됐다.

지난달 29일을 기점으로 시행된 분양가상한제와 부동산 규제 정책 등이 맞물리며 분양경기가 개선될 것이라는 기대감은 좀처럼 회복되지 못하는 분위기라는 게 주산연의 설명이다.

권영선 책임연구원은 “코로나19 상황에서 분양가상한제 시행으로 신규 분양사업에 대한 사업자 인식이 악화되고 있다”며 “8ㆍ4 공급대책과 행정수도 이전 논의 등으로 시장변동성도 크게 확대됐다”고 말했다.

6월 기준 전국 미분양물량 추이는 2015년 5월 2만8093가구를 기록한 이후 5년1개월만에 최저치인 2만9262가구로 집계됐다.

분양마케팅 전략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사이버 견본주택, 온라인방송, 비대면 상담 등과 같은 비대면 마케팅 방식을 많이 활용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비대면 마케팅은 △사이버 견본주택(36.2%) △비대면 상담(20.8%) △유튜브 등 온라인방송(14.1%) △가상현실(VR) 체험(12.1%) 등이 꼽혔다.

 

 

한형용기자 je8day@

〈건설을 보는 눈 경제를 읽는 힘 건설경제-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e대한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e대한경제i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사회
로딩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