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진성준 “김조원 전 민정수석 마무리 깔끔하지 못해”
기사입력 2020-08-11 09:56:49   폰트크기 변경      

 

진성준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11일 강남 아파트 2채 처분 논란 끝에 청와대를 떠난 김조원 전 민정수석을 향해 “마무리가 깔끔하지 못했다”고 평가했다.

진 의원은 이날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나와 “통상 퇴임하는 수석은 마지막 인사를 하는데 김 전 수석은 나타나지 않았다고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전 수석은 전날 문재인 대통령이 청와대에서 주재한 수석·보좌관회의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으며, 그 후 자신의 후임을 발표하는 인사발표 브리핑장에도 나타나지 않았다.

노영민 비서실장의 후임 인선을 내지 않은 것과 관련해선 “코로나19와 호우 피해가 계속된 상황에서 전면 개편은 자칫 업무 공백을 불러올 수 있기에 부담스럽다고 판단한 것 같다”며 “시간을 봐 가며 타이밍을 고를 것”이라고 전망했다.

문 대통령이 ‘집값 상승세가 진정되는 양상을 보이기 시작했다’고 말한 데 대해서는 “주간 조사 결과를 보면 하락하는 추세가 나타났고, 추세가 계속되길 기대한다는 점을 말씀하신 것 같다”며 “다만 아직 낙관할 상황은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했다.



▶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e대한경제i' 앱을 다운받으시면
     - 종이신문을 스마트폰과 PC로보실 수 있습니다.
     - 명품 컨텐츠가 '내손안에' e대한경제i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사회
로딩바